Rti 중앙방송국

대륙위원장, '간첩사건'의 진정성 회의적

대륙위원장, 베이징은 ‘간첩’사건 빌미로 양안관계 파괴하지 말라타이완 핑둥현(屏東縣) 팡랴오향(枋寮鄉)사무소 고문 리멍쥐(李孟居)가 중국 관영매체에서 스스로 ‘타이완 간첩’이라고 시인한 데 대해, 타이완의 양안사무 주무기관 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