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오늘의 사진

신베이시와 이란현 접경지대에서 바라본 태평양의 구이산다오(龜山島). 하늘과 바다의 색깔이 거의 같아 보인다. (2023.03.11.) -사진: jennifer pai백조미
신베이시와 이란현 접경지대에서 바라본 태평양의 구이산다오(龜山島). 하늘과 바다의 색깔이 거의 같아 보인다. (2023.03.11.) -사진: jennifer pai백조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