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타이완의 소리 RTI공식 앱 내려받기
열기
:::

왕 경제부장, 30일 신년회서 금년 업무추진 방향 제시

  • 2023.01.30
  • 진옥순
왕 경제부장, 30일 신년회서 금년 업무추진 방향 제시
왕메이화(王美花) 경제부 장관 – 사진: CNA

중화민국 경제부는 오늘(30일) 신년회를 열었고, 왕메이화(王美花) 경제부 장관은 이 자리에서 올해 경제부의 업무추진 방향을 제시했다.

왕메이화 장관은 이날 신년회에서 지난해 경제부의 업무는 모두의 노력으로 잘 완성됐으며, 이에 대해 “매우 자랑스럽다”며, 올해도 많은 도전에 직면해 있는데, 비록 상반년은 국제 정세가 좋지 않지만, 하반년에는 역전될 수 있을지 면밀히 지켜볼 것이며, 그 과정에서 공급사슬의 재구성과 불안정한 국제 정세에 직면해 타이완은 어떻게 반도체, 전기 자동차, 저궤도 위성 등 잠재력 있는 산업들로 하여금 국제사회로부터 주목을 받게 하는지가 매우 중요한 문제라고 강조했다.    。

왕 장관은 아울러 “중소기업의 변혁과 저탄소화도 올해 중점적으로 추진할 임무 중 하나로, 특히 중소기업이 비교적으로 열악한 국제 정세에 처할 때 그들에게 협조를 제공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서비스업도 마찬가지”라면서, “더욱 혁신적인 방식으로 전반적인 서비스업의 임금과 환경을 개선시키는 것이 어렵지만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왕 장관은 이어 전력 등 기반 시설, 재생 에너지, 저탄소 발전도 주요 추진 방향이며, 또한 현재와 같은 국제적인 흐름 속에서 국내외 업체들이 타이완에 계속 투자하도록 하고, 또 타이완을 지속적으로 홍보하는 것도 큰 임무라고 밝혔다.

왕 장관은 아울러 앞으로 더 많은 ‘정치적인 문제’에 직면하게 될 것이며, 정치적인 문제 속에서 긍정적인 일이어도 상대적으로 복잡한 대응 방식으로 해결해야 한다며, 이러한 상황 속에서 타이완의 경제, 민생, 국가 발전에 도움이 되는 의미있는 일을 하기 위해, 우리 모두 협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관련 댓글

카테고리 최신 글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