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타이완-미국-일본 3국 국회의원 간의 전략포럼 개최

  • 2021.07.29
  • jennifer pai
타이완-미국-일본 3국 국회의원 간의 전략포럼 개최
타이완-미국-일본 3국 국회의원 간의 전략포럼이 7월29일 온라인 방식으로 거행됐다. -사진: CNA DB

타이완-미국-일본 3국 국회의원 간의 전략포럼이 개최됐다. 외교부는 “지속적으로 교류 협력을 심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제1회 ‘타이완-미국-일본 국회의원 전략 포럼’이 타이베이 시간 오늘(29일) 오전 온라인 방식으로 개최되었다. 중화민국 외교부는 이날 오후, 회의에 관한 브리핑에서 3국 모두 앞으로 지속적으로 의미있는 전략 포럼을 추진해 나갈 것에 동의했고, 3자간의 연락 교류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고 전방위적 실질 협력 파트너십을 심화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외교부는 회의 후 브리핑에서 우리 정부는 3국의 주요 국회의원들이 이념이 비슷한 국가를 지지한다고 표명한 데 대해서 감사하며,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민주 동맹 우호관계를 심화시키는 데에 의견을 모았고, 인도태평양지역의 평화,안정을 지키는 데 함께해 줄 것을 각계에 호소했다고 밝혔다.

이번 3국 국회의원 전략포럼은 일본 국회 내의 타이완과 일본 국회의원간의 우호교류단체 ‘일.화 의원 간담회’ 후루야 케이지(Furuya Keiji) 회장이 일본,타이완,미국 3국의 국회의원들로 구성한 전략포럼을 개최하자고 발의한 것으로 제1회 전략포럼은 일본이 주최하여 중화민국 입법원장이자 ‘타이완-일본 교류 친목회’ 회장 유시쿤(游錫堃)을 비롯한 여야 입법위원과 미연방 상하의회 의원들을 초청해 7월29일 순조로이 진행이 되었다.

한편, 이날 포럼은 일본 국립정책연구대학원대학(GRIPS: National Graduate Institute for Policy Studies) 미치시다 나루시게(道下德成) 교수 겸 부원장의 주재하에 인도태평양 지역 안전보장 의제, 지역 경제통합 및 이념이 비슷한 국가들이 자유.민주.인권.법치 등 인류 보편적 가치 방면에서의 협력을 심화시키는 등의 주제를 놓고 토론했다.

회의에서는 3자 모두 다방면의 협력을 통해 타이완해협의 안전을 진일보 지켜나가는 데에 의견을 함께하였고, 아울러 타이완이 포괄적.점진적 환태평양 경제동반자 협정(CPTPP)에 참여하는 것을 지지했다. -jennifer pai

관련 댓글

카테고리 최신 글更多