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외교부, 바이든 정부 ‘타이완 지지’ 의사 성명 깊이 감사

  • 2021.01.25
  • 손전홍
외교부, 바이든 정부 ‘타이완 지지’ 의사 성명 깊이 감사
23일 미국 국무부는 중국이 타이완 인근 상공에 전투기들을 잇따라 파견한 것과 관련해 성명을 발표했다. [사진=미국 국무부 공식 홈페이지 캡쳐]

23일 중국 폭격기와 전투기가 또다시 타이완 방공식별구역(ADIZ)에 진입했다, 이번에 중국이 침범한 구역은 타이완 본섬과 대만이 실효적으로 지배하는 남중국해 프라타스(東沙,동사) 군도 사이이며, 방공식별구역에 진입한 중국 군용기는 핵무장이 가능한 H-6K 폭격기 8대와 J-16 전투기 4대, Y-8 대잠 초계기 1대로, 이는 올들어 최대 규모의 중국 군용기가 동원되어 타이완 방공식별구역에 침입한 것이다.

조 바이든 행정부는 23일 중국이 타이완 인근 상공에 전투기들을 잇따라 파견한 것과 관련해 성명을 발표했다.

네드 프라이스(Ned Price) 미국 국무부 대변인은 성명을 통해"미국은 중화인민공화국이 지속적으로 타이완을 포함한 주변국을 위협하는 것을 주시하고 있다"면서"중국 정부가 타이완에 대한 군사적, 외교적, 경제적 압박을 멈추고,

민주적으로 선출된 타이완 지도부와 의미 있는 대화를 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또 이날 성명을 통해"민주주의 타이완과의 관계 심화를 포함한다"면서"우리는 인도·태평양 지역에서 공동의 번영, 안전, 가치를 수호할것"이며

"미국은 타이완 국민들의 기대와 최고의 이익과 일치하는 양안의 평화로운 문제 해결 방안을 지지한다"고 강조하며,

미국은 3개 코뮈니케(Three joint communiques between China and the United States),타이완관계법(Taiwan Relations Act)과 6대 보장(Six Assurances)의 약속들을 지켜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네드 프라이스 대변인은 타이완과의 견고한 약속을 강조하며, 타이완이 자기방위능력을 충분히 유지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협조하고, 양안과 역내의 평화 안정에 기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24일 타이완 외교부는 바이든 행정부가 출범 초기부터 타이완을 지지하는 입장과 타이완 해협의 평화‧안정에 각별한 관심을 보여 준 것에 깊이 감사한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이어 타이완과 미국의 깊은 우호 관계를 기반으로, 앞으로 바이든 행정부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양국이 더욱더 견고한 동반자 관계로 발전해나가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관련 댓글

카테고리 최신 글更多