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차여행- 이동식 미술관- 마을 산책

0
50
타이완철도 지지(集集)선 ‘국립지지미술관’ 채색 열차가 20일 공개되었다. 열차는 현지 토산품인 바나나를 상징하는 황금색을 주축으로 하였다. - 사진: 타이완철도국 제공

2019.08.20.

철도여행을 즐기는 여행객들에게는 희소식인 타이완 중부지역을 천천히 즐기는 철도여행 상품이 오늘 선보였다.

타이완 중부지역의 관광산업 발전 도모와 철도 관광 추진을 위하여 교통부 관광국은 타이완철도관리국(약칭 TRA) 및 타이완고속철도(약칭 THSRC)와 기존의 협력을 계속하면서 지지(集集-JiJi)지선 기차를 이동식 ‘국립지지미술관’ 채색열차로 포장하여 20일 대외 선보였다. 

관광국은 ‘TRA. THSRC 타고, JiJi 관광’ 패키지여행 등 상품을 내놓으면서 지지철도여행을 통해 현지의 예전 번화함이 재현될 수 있기를 희망했다. 

지지지선 ‘국립지지미술관’ 채색열차는 20일 오전에 신베이시 타이완철도 수린(樹林)역에서 정식 선보였으며, 열차 객차는 지지의 토산물인 바나나를 상징하는 밝은 노랑으로, 이 외에도 지지철도 여행, 현지 산업, 예술 문화 등 3가지 소재가 어울어져 국내 최초의 이동식 미술관으로 설계하였다. 

타이완에는 타이베이시를 비롯한 6개 직할시 외에 천천히 여행하기에 좋은 368개의 크고작은 마을들이 있다. 관광국은 금년을 ‘마을산책’의 해로 정했다. -사진: jennifer pai

국립지지미술관 채색열차의 4개의 객차는 9월말 이전에 모두 준비가 완료되며, 앞으로 1년 동안 해당 열차가 지지지선을 왕복하게 된다. 

‘TRA. THSRC 타고, JiJi 관광’ 패키지여행 외에, 관광국은 르위에탄(日月潭-일원담)풍경관리처 및 여행사와 협력하여 2종류의‘지지철도마을산책 조인트티켓’을 내년 2월말까지 각각 1천 세트씩 발매한다. -jennifer pai

여기에 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