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산사-龍山寺(룽산스)

타이베이 멍쟈(艋舺)용산사(龍山寺-룽산스)는 청나라 강희제48년(1709년)에 중국 푸졘(福建) 취안저우(泉州)의 삼읍지방, 즉 진쟝(晉江),난안(南安),후이안(惠安) 3개 현(縣)의 사람들과 둥안(同安) 사람들이 함께 ‘진뢰장간호(陳賴章墾號)’를 결성하여 관방의 허가를 받고 조직적으로 타이베이분지를 개간하기 시작하였다. 이러한 계기로 삼읍 출신 주민들이 더 많이 바다를 건너 타이완으로 오게 되었는데 올 때 고향에서 숭배했던 사찰 내 향불을 함께 가지고 나왔는데 바다를 건널 때 신명의 보우해 줄 것을 기구하기 … 용산사-龍山寺(룽산스)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