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제5회 韓台인문교류대회

0
20
제5회 한국.타이완 인문교류대회가 26일 타이베이 하워드플라자호텔에서 개최되었다. 사진은 문화부 딩샤오징(丁曉菁) 차관(좌6), 주타이베이한국대표부 양창수 대표(좌5), 중화문화총회 장춘난(江春男) 부회장 등 주요 인사들이다. -사진: jennifer pai

제5회 한국.타이완 인문교류대회가 26일 타이베이 하워드플라자호텔에서 개최되었다.

제5회 한국.타이완 인문교류대회가 26일 타이베이 하워드플라자호텔에서 개최되었다. 사진은 이날 “한류의 완승과 타이완의 창의성”이라는 제목으로 기조연설을 하고 있는 중앙방송국 핑루(平路) 이사장이다. -사진: jennifer pai

이날 대회는 양창수 주타이베이한국대표부 대표와 장춘난(江春男) 중화문화총회 부회장의 개회사와 딩샤오징(丁曉菁) 문화부 차관의 축사 및 핑루(平路) 중앙방송국 이사장의 ‘한류의 완승과 타이완의 창의성’이라는 제목의 기조강연으로 시작되었다.

제5회 한국.타이완 인문교류대회가 26일 타이베이 하워드플라자호텔에서 개최되었다. 사진은 제1세션의 사회를 맡은 중화문화총회 장티에즈 부비서장(우2), 발제제자 이데일리 허영섭 논설실장(좌2), 평론은 맡은 상명대학교 정유선 교수(좌1), 중앙통신사 장류이창 사장(우1)이다. 이날 제1세션에서는 한국-타이완 관계의 미래지향적 발전을 위한 문화교류라는 주제로 진행되었다. -사진: jennifer pai

주요 발표와 토론은 두 개의 세션으로 나뉘어져 ‘한국.타이완 관계의 미래지향적 발전을 위한 문화교류’라는 주제의 제1세션에서는 허영섭 이데일리 논설실장의 ‘한국-타이완 관계의 미래지향적 발전을 위한 문화 교류’라는 제목의 발표가 있었으며, 장루이창(張瑞昌) 중앙통신사 사장과 정유선 상명대학교 교수가 이에 평론인을 맡았다.

‘한국.타이완 간 문화창의 분야 교류’라는 주제의 제2세션에서는 리야메이(李亞梅) 타이베이영화제 총감독의 “타이완 영화 2008-2018”이라는 제목의 발표가 있었으며 황선미 사단법인 아시아문화콘텐츠연구소 연구원과 장시엔빈(蔣顯斌) CNEX 이사장이 평론을 맡았다.

-jennifer pai

여기에 글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